'언더독' 한국 최초 '도쿄 애니메이션 어워드 페스티벌' 초청
'언더독' 한국 최초 '도쿄 애니메이션 어워드 페스티벌' 초청
  • 임동현 기자
  • 승인 2019.01.17 16:0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일본에서 최초로 초청된 한국 작품, 69개국 선판매

[누리우리=임동현 기자] 애니메이션 <언더독>이 한국 최초로 '도쿄 애니메이션 어워드 페스티벌'에 초청됐다.

도쿄 애니메이션 어워드 페스티벌은 2014년부터 전 세계의 뛰어난 애니메이션 작품을 소개해왔으며 2015년 <겨울왕국>이 그랑프리를, <도라에몽:스탠바이미>가 최우수영화상을 수상한 바 있다.

'언더독' (사진=NEW)
'언더독' (사진=NEW)

이번 초청은 세계 최고 애니메이션 강국인 일본에서 한국 작품이 최초로 초청됐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. 행사는 오는 3월 8일부터 11일까지 열린다.

<마당을 나온 암탉>의 오성윤, 이춘백 감독이 만든 <언더독>은 하루아침에 운명이 바뀐 강아지 '뭉치'가 개성 강한 거리의 견공들과 함께 진정한 자유를 찾아 떠나는 모험을 그린 작품으로 개봉 전부터 미국, 프랑스, 캐나다, 싱가포르 등 69개국에 선판매되며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.

수채화풍의 한국적 미장센과 아름다운 영상미, 개성있는 견공들의 모습, 여기에 도경수, 박소담, 박철민 등의 목소리 출연으로 극장가에서도 호평을 받고 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